• 맑음동두천 1.9℃
  • 맑음강릉 12.2℃
  • 맑음서울 6.9℃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10.3℃
  • 구름조금광주 8.1℃
  • 맑음부산 9.7℃
  • 맑음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14.7℃
  • 맑음강화 4.5℃
  • 맑음보은 0.7℃
  • 흐림금산 3.2℃
  • 맑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0.9℃
기상청 제공

#제주도예쁜해변



세계가 지켜주는 제주도 '세계자연유산' 직접 느껴볼까?

[제주왓뉴스 = 여수진 기자] 세계자연유산 가볼까? 제주도는 화산이 터지며 생성된 섬이다. 섬 전체가 ‘화산 박물관’이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다. 중심부 한라산 주변의 기생화산들은 360여개 달하는 ‘숨구멍’ 오름이 됐다. 땅 아래에는 160여개의 용암동굴이 핏줄처럼 퍼져있다. 동서로 73km, 남북으로 41km에 불과한 작은 섬에 이렇게 많은 오름과 동굴은 세계적으로도 사례를 찾아보기 힘들다. 유네스코는 이러한 가치를 인정해 생물권보전지역(2002년), 세계자연유산(2007년). 세계지질공원(2010년)에 제주도의 이름을 올려줬다. 세계가 지켜줘야 할 ‘자연 유산의 보물섬’으로 인정한 것이다. 걷기 좋은 계절을 만난 제주도. 세계가 인정한 자연유산에 찾아가 그 이유를 확인해 보자. #한라산 : 제주도 가장 높은 곳 날이 맑은 날은 제주도 어딜가나 보이는 한라산. 제주도의 중심으로 누구에게나 보이지만 누구에게나 허락된 곳은 아니다. 해발고도 1950m. 남한에서 가장 높은 섬이다. 성판악, 관음사에서 백록담으로 이동하는 코스는 왕복 8~9시간이 걸린다. 운동거리는 19.8km, 소모열량은 1986kcal에 달한다. 꾸준히 단련된 몸이 아니라면 다음날 여행 일정

세계가 지켜주는 제주도 '세계자연유산' 직접 느껴볼까?

[제주왓뉴스 = 여수진 기자] 세계자연유산 가볼까? 제주도는 화산이 터지며 생성된 섬이다. 섬 전체가 ‘화산 박물관’이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다. 중심부 한라산 주변의 기생화산들은 360여개 달하는 ‘숨구멍’ 오름이 됐다. 땅 아래에는 160여개의 용암동굴이 핏줄처럼 퍼져있다. 동서로 73km, 남북으로 41km에 불과한 작은 섬에 이렇게 많은 오름과 동굴은 세계적으로도 사례를 찾아보기 힘들다. 유네스코는 이러한 가치를 인정해 생물권보전지역(2002년), 세계자연유산(2007년). 세계지질공원(2010년)에 제주도의 이름을 올려줬다. 세계가 지켜줘야 할 ‘자연 유산의 보물섬’으로 인정한 것이다. 걷기 좋은 계절을 만난 제주도. 세계가 인정한 자연유산에 찾아가 그 이유를 확인해 보자. #한라산 : 제주도 가장 높은 곳 날이 맑은 날은 제주도 어딜가나 보이는 한라산. 제주도의 중심으로 누구에게나 보이지만 누구에게나 허락된 곳은 아니다. 해발고도 1950m. 남한에서 가장 높은 섬이다. 성판악, 관음사에서 백록담으로 이동하는 코스는 왕복 8~9시간이 걸린다. 운동거리는 19.8km, 소모열량은 1986kcal에 달한다. 꾸준히 단련된 몸이 아니라면 다음날 여행 일정